상단으로 바로가기
  • 홈
  • >
  • 홍보마당
  • >
  • 보도자료

보도자료

  • +
  • -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보도자료입니다.
  • 범정부 데이터센터, SDDC 기반의 지능형 클라우드로 전환 추진 - 국가정보관리원, 2020년 제1차 정보자원 통합구축 사업 발주 -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20/04/08
  • 조회수
  • 1697
국가정보자원관리원(원장 강동석, 이하 ‘관리원’)은 1,232억원 규모의 ‘제1차 정보자원 통합사업’을 4.8.(수)에 발주한다고 밝혔다.
관리원은 매년 부처의 노후장비 교체 및 신규업무 구축에 필요한 장비를 일괄 통합 발주함으로써 부처 개별구축에 따른 중복투자와 정보자원 공동활용 미흡 문제를 해소하고 있다.
올해의 경우 복지부 등 41개 부처 237개 업무를 대상으로 노후장비 교체 및 신규업무 구축에 필요한 하드웨어(2,743식)와 소프트웨어 (809식)를 일괄 도입 구축할 계획이다.
특히, 관리원은 ’22년까지 ‘지능형 클라우드 컴퓨팅 센터 전환’을 위해 대전 본원의 고용노동부 등 10개 기관 31개 업무를 SDDC* 기반의 지능형 클라우드로 시범 전환한다.
* SDDC(Software Defined Data Center) : 소프트웨어정의데이터센터로 데이터센터의 모든 인프라(서버, 스토리지, 네트워크, 보안 등)가 하나의 통합된 컴퓨팅 시스템으로 작동하기 위한 소프트웨어 기반 구현 기술
지능형 클라우드 컴퓨팅 센터 전환은 기존 운영 중인 대전·광주센터와 신규 구축 중인 대구(’21년)·공주(’22년) 센터 간 자유로운 서비스 연계를 통해, 단일 센터처럼 자동 운영·관리하기 위해 관리원이 중점 추진하고 있는 핵심 과제이다.
관리원은 현재 운영 중인 G-클라우드**의 한계를 보완하기 위해, 서버(SDC)?스토리지(SDS)?네트워크(SDN)를 사람의 개입 없이 소프트웨어로 자동제어하는 SDDC 기반의 지능형 클라우드 구성방안 및 운영체계를 ’19년에 검증했고, ’22년까지 단계적으로 전환할 계획이다.
** G-클라우드 : Goverment, Global을 뜻하는 국가정보자원관리원에서 ’13년부터 제공하는 클라우드 서비스의 고유명칭. 스마트 전자정부 서비스를 위해 행정기관의 정보자원 수요를 모아 통합하여 일괄구축 및 공동활용하고, 필요한 만큼 신속하게 제공하는 기술 및 서비스
지능형 클라우드로 전환하게 되면 정보자원 할당 시 업무처리 절차가 간소화·자동화되고, 4개 센터의 통합관리 및 모니터링이 가능하게 되며, 모든 정보자원의 가상화 적용으로 공동활용이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국산 범용 서버 및 공개 소프트웨어의 적극 도입을 통해 소프트웨어 산업 발전은 물론 국내 IT산업 경쟁력 확보를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사업완료 후 국산·공개 데이터베이스관리시스템(DBMS) 비율이 50% 이상으로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강동석 국가정보자원관리원장은 “관리원이 지능형 클라우드 컴퓨팅 센터로 본격 전환되면,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등에 기반한 부처별 신산업 대응을 위한 차세대 전자정부 시스템을 지원할 수 있게 된다.”면서 “또한 본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의 사업참여 확대와 국내 클라우드 분야의 IT산업 활성화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 한다.”라고 하였다.


다음글 ▲
국가정보자원관리원, 2년 연속 "최우수" 책임운영기관 ...
이전글 ▼
화상회의·재택근무·나홀로 브리핑… 코로나가 바꾼 ...